부여센터뉴스

구직자 62.9% "올해 상반기 취업 자신 없다"

by 부여새일센터 posted Apr 11, 2019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+ - Up Down Comment Print
구직자 10명 중 6명 이상은 올해 상반기 취업에 자신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.

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이 구직자 259명을 대상으로 ‘올해 상반기 취업에 자신 있는지 여부’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2.9%가 ‘자신이 없다’고 답했다고 5일 밝혔다.

이는 지난해 상반기(58.4%) 대비 4.5%p 증가한 수치다. 성별로는 여성(69.6%)이 남성(58.6%)보다 조금 더 높았다.

취업에 자신이 없는 이유 1위로는 절반인 50.9%(복수응답)가 ‘스펙을 잘 갖추지 못해서’를 꼽았다. 블라인드 채용 등 탈스펙 채용이 퍼져나가고 있음에도 구직자들이 스펙에 대해 갖는 부담감은 여전했다.

다음으로 ‘계속 취업에 실패하고 있어서(‘43.6%), ‘대내외 경제상황이 좋지 않아 불안해서’(33.1%), ‘직무 관련 경험이 별로 없어서’(31.3%), ‘학벌이 좋지 않아서’(31.3%), ‘취업이 어려운 전공이어서’(16.6%), ‘목표 기업의 채용이 줄어서’(15.3%) 등의 이유가 있었다.

201904050849515517_l.jpg

구직자들이 갖는 취업에 대한 자신감 점수는 100점 만점 기준 평균 52.3점으로 집계돼 낙제점이었다.

아울러 응답자의 40.5%가 ‘공채를 준비하고 있다’고 밝혔고 42.9%는 ‘상시채용만 지원한다’고 답했으며 ‘공채를 준비하다가 포기했다’는 구직자는 16.6%였다.


공채 준비를 하지 않는 구직자들(154명)은 그 이유로 ‘공채 지원하기에 스펙이 부족한 것 같아서’(61.7%, 복수응답), ‘경쟁률이 너무 높아서’(44.8%), ‘자격요건이 까다로워서’(40.3%), ‘채용 과정마다 준비해야 할 것이 너무 많아서’(36.4%), ‘채용 절차가 너무 길고 복잡해서’(34.4%), ‘기업별로 맞춰서 준비해야 해서’(24.7%) 등을 들었다.

한편 구직자들은 취업을 준비하면서 가장 어려운 점으로 ‘취업이 안될 것이라는 불안감’(32.4%)을 첫 번째로 꼽았다. 이 밖에 ‘생활비 및 준비 비용의 부족’(25.9%), ‘자신감 결여 및 자존감 하락’(16.6%)’, ‘기본적으로 갖춰야할 스펙의 상향 평준화’(8.5%) 등을 언급했다.

solidkjy@fnnews.com 구자윤 기자

파이낸셜뉴스 입력 : 2019.04.05 08:51 발췌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6 Bette Auffrey yqecys 2019.04.18 2
5 Kina Franchette ikiwyk 2019.04.16 17
4 Audra Borowiec efinety 2019.04.16 16
3 취업자 반짝 증가에도 주저앉은 3040 file 부여새일센터 2019.04.11 50
2 청년 체감실업률 25% 사상 최악 부여새일센터 2019.04.11 49
» 구직자 62.9% "올해 상반기 취업 자신 없다" 부여새일센터 2019.04.11 49
목록
Board Pagination ‹ Prev 1 Next ›
/ 1

Designed by sketchbooks.co.kr / sketchbook5 board skin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